학교소식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등록일 2024.03.14. 작성자 허선이 조회 610

만당 결성, 조선어학회 사건 등 독립운동 투신
초대 유네스코 한국위원장, 문교부 장관 등 건국 초석 다져

 

 

동국대,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동국대,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동국대,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동국대,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동국대,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 동국대(총장 윤재웅)가 독립운동가이자 불교지도자·정치가·교육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대한민국 현대사에 큰 유산을 남긴 범산 김법린 선생의 추모 다례재를 봉행했다. 

 

○ 중앙학림(동국대 전신) 출신인 범산 김법린 선생은 1927년 벨기에에서 열린 '제1회 세계피압박민족 반제국주의대회'에 조선대표로 참석하고 만당결성과 조선어학회 사건 등으로 수차례 옥고를 치르는 등 독립운동에 헌신했다. 해방 후 초대 유네스코 한국 위원장, 초대 원자력원장, 제3대 문교부장관을 역임하는 등 대한민국 건국의 주춧돌을 놓은 인물이다. 또한 중앙종무원장, 동국대학교 이사장과 총장을 역임하며 불교계 발전과 후학 양성에 힘썼다.

 

○ 지난 14일(목) 11시 동국대 정각원에서 봉행된 김법린 선생 추모 다례재는 유족들과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이사장 돈관 스님, 동국대 윤재웅 총장 등이 대표로 헌향하고, 김광동 진실화해위원장과 유족들이 헌화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 「동국의 빛 시리즈 - 김법린」의 저자 김진섭 작가가 김법린 선생의 행장을 소개하고, 김주용 국가보훈부 대변인(장관 추모사 대독), 한경구 유네스코 사무총장, 권재일 (재)한글학회 이사장, 문선배 동국대 총동창회장이 추모사를 낭독했다. 끝으로 박옥순 동국대 미당연구소 전임연구원이 추모시를 낭송했다. 

 

○ 윤재웅 동국대 총장은 봉행사에서 “나라 사랑과 공동체 정신의 존중, 동국의 혼과 건학이념에 대한 성찰이 어느 때보다 간절해지는 이즈음에 범산 선생 60주기를 맞으니, 대중 모두가 범산 정신을 다시 돌아보고 그 향기를 잊지 않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 이사장 돈관 스님은 추도 법어를 통해 "일평생을 독립운동과 민족불교의 발전, 후학양성을 위해 바치신 범산 선생의 정신을 계승하여 교육의 향상과 세계적 인재 양성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 이날 다례재에는 선생의 유족들과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이사장 돈관 스님, 김기유 이사, 송일호 이사, 이상훈 이사, 윤재웅 동국대 총장,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지정학 사무처장을 비롯해 김광동 진실화해위원장, 국가보훈부 김주용 대변인, 한경구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사무총장, 권재일 (재)한글학회 이사장, 정진현 조선어학회선열유족회장, 김인숙 성곡언론문화재단 이사장, 이대로 한말글문화협회 대표, 조준희 국학인물연구소장, 최재열 CAC한국 대표, 박상준 국민의힘 서울디지털정당위원회 상임고문, 김화선 금정중학교장, 박동순 현대경영 이사장, 이지형 법무법인 율촌 고문, 임종대 ㈜한성기업 전무, 김진섭 「동국의빛 시리즈-김법린」 저자,  등이 외빈으로 참석했다. 

 

○ 동국대 동문들도 다수 참석했다. 문선배 동국대 총동창회장, 임선기 동국대 총동창회 사무총장, 최형우 전 의원 배우자인 원영일 님, 박동열 동국대 건학위 자문위원, 정기종 전 주카타르대사, 이영우 전 청와대 의전비서관, 정재남 전 주몽골대사, 이호중 대한LPG협회장, 이용복 ㈜KT 부사장(법무실장) 등이 참석했다. 

 

○ 여야와 진영을 초월하여 한마음으로 추모하며 고인의 뜻을 기렸다. 윤석열 대통령,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 교육원장 범해스님, 포교원장 선업스님, 은해사 주지 덕조스님, 범어사 주지 정오스님, 봉은사 주지 원명스님, 한동훈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김영삼대통령기념재단, 김대중재단, 노무현재단, 이명박·박근혜·문재인 전 대통령 등이 추모화환과 함께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이밖에 강정애 국가보훈부 장관, 김광동 진실화해위원장, 한경구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사무총장, 김주원 (재) 한글학회장, 정진현 조선어학회 선열유족회장, 이종찬 광복회장, 김인숙 성곡언론문화재단 이사장, 임종대 ㈜한성기업 전무 등도 추모화환을 전달했다.  

 

[관련기사 보기] 독립운동가 김법린 선생 60주기 추모 다례재 봉행

동국대학교 챗봇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