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술·연구

탁지훈, 이창훈, 김상건 교수 연구팀, 간세포 사멸의 새로운 원리 규명 및 조절인자 발굴

등록일 2024.03.27. 작성자 김지우 조회 166

 

간세포 사멸의 새로운 원리 규명 및 조절인자 발굴

 
동국대 약학대학 탁지훈(연구교수), 이창훈(교수), 김상건(교수) 연구팀은 아산병원 황신(외과) 교수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페롭토시스 간 손상 기전을 규명했으며, 이를 극복 할 수 있는 정보를 제시했다. 
 
 
약물에 의한 간 손상과 독성 물질의 자극은 소포체 기능 장애, 산화적 스트레스를 일으킨다. 연구팀은 nuclear factor-κB essential modulator (NEMO)가 간 손상 과정에서 페롭토시스를 조절하는 인자임을 밝혀냈다. 
 
 
RNA sequencing, 분자생물학적 분석 및 동물 실험을 통한 연구 성과는 NEMO의 새로운 기능을 규명하였으며, 항산화 인자인 Nrf2가 NEMO를 조절하는 현상을 증명했다. 따라서 NEMO가 높아진 동물에서는 산화적 스트레스 및 소포체 스트레스가 조절되어 세포 손상이 감소했고, 이 과정에는 글루타치온 퍼옥시다아제 4 (GPX4), 마이크로알앤에이와 Gα12 신호 축이 관여 하는 것을 찾아냈다. 
 
 
이번 성과는 약물 또는 독성 물질에 의한 페롭토시스 간 손상의 원리 규명은 물론, 치료 표적을 제시하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본 연구결과는 국제 저명 학술지 ‘Theranostics (IF=12.4)’ 3월호에 게재됐다. 
 

 

[관련기사 보기] 탁지훈, 이창훈, 김상건 교수 연구팀, 간세포 사멸의 새로운 원리 규명 및 조절인자 발굴

동국대학교 챗봇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