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발전기금

경기세무법인 진동현 대표 세무사, 1천만 원 기부

「동국 문학인 장학 릴레이 기부」 5호 기부자로 참여

 

차세대 문학인 양성을 위해 지난해 6월부터 시작된 「동국 문학인 장학 릴레이 기부」의 5번째 기부자가 나왔다.

 

진동현 경기세무법인 대표 세무사는 지난 19일(월) 오후 4시, 총장실을 찾아 동국 문학인 장려 장학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 진동현 세무사는 수원세무서 조사과장, 용인세무서 법인납세과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경기세무법인의 대표 세무사로 재직 중이다. 평소 문학적 소양과 관심이 깊은 진 세무사는 지인인 김인수 AMG코리아 대표이사의 권유를 받고 흔쾌히 문학인재 양성에 참여했다.

 

진 세무사는 “평소 문예창작 분야에 꾸준히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문학인재 양성에 보탬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릴레이 기부에 참여하게 됐다. 문학 분야에서 유서 깊은 전통을 자랑하는 명문 동국대 학생들을 지원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윤성이 동국대 총장은 “차세대 문학인 양성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해주시는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 기부자님의 뜻을 명심하여 젊은 문학도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이날 전달식에는 진동현 경기세무법인 대표 세무사를 비롯해 AMG코리아 김인수 대표이사, 법무법인산우 이연숙 전문위원, 마이스페이스 손익한 대표 등이 참석했다. 동국대에서는 윤성이 총장, 김애주 대외협력처장, 윤재웅 사범대학장, 정달영 예술대학‧문화예술대학원 학장 등 관계자들이 함께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