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발전기금

정용규 시인, 불교학 연구 진흥 위해 1천만 원 기부

정용규 시인, 불교학 연구 진흥 위해 1천만 원 기부

시인 정용규 씨가 불교학 연구 지원을 위해 우리대학 세계불교학연구소에 1천만원을 기부했다. 기부금 전달식은 9월 1일(화) 오전 10시 30분, 법인 접견실에서 열렸다.

경상남도 진주 출신의 정용규 시인은 서울대 농경제학과를 졸업한 후 농협대학 교수직과 사단법인 친환경농업포럼 대표이사 등을 역임했다. 이후 2017년 좋은문학 창작예술인협회 시 부문에 등단하여 <촛불> 등의 저서를 출간하며 현재까지 문학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농경제학자이자 독실한 불자이기도 한 정용규 시인은 평소 불교학과 농‧경제학 융합 연구에 관심을 가져왔다고 전했다. 관련 연구 지원 방안을 고심하던 중, 세계불교학연구소 고영섭 소장과 연락이 닿았고 이를 계기로 이번 기부가 이루어졌다.

정용규 시인은 “‘불교’가 근본적인 사회‧경제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는 사상적 기반이자 해답이 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하며, “이러한 연구에 동국대학교 세계불교학연구소가 적격이라 생각해 기부를 결심했다.”고 기부 계기를 밝혔다. 정용규 시인이 쾌척한 기금을 밑거름으로, 세계불교학연구소는 내년 초 ‘불교학과 경제학의 만남’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학교법인 이사장 성우스님은 “어려운 시국임에도 불교학 진흥을 위해 기부해주신 정용규 시인께 감사드리며, 값진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연구 지원에 적극 힘쓰겠다.”고 감사의 뜻을 표했다.

한편 이날 전달식에는 정용규 시인, 학교법인 이사장 성우스님, 상임이사 성월스님, 윤성이 총장, 곽채기 교무부총장, 김관규 연구부총장, 김애주 대외협력처장, 황순일 불교대학(원) 학장, 고영섭 세계불교학연구소장 등 관계자들이 함께 자리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