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동국대, 2020년 순수취업률 69% 달성

전년대비 1.6% 증가... 2년 연속 상승
유지취업률은 89.4%로 주요대학 중 7위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이 대학정보공시시스템 ‘대학알리미’를 통해 공시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대학은 2020년 순수취업률 69%를 달성했다. 전년대비 1.6% 상승한 수치다.

 

우리대학의 순수취업률은 수도권 주요대학 중 9위에 해당한다. 성균관대가 78.6%로 1위를 차지했고, 한양대(73.8%)가 그 뒤를 이었다. 다음은 서강대(73.7%)・고려대(73.3%)・연세대(72.5%)・중앙대(72.4%)・서울대(70.9%)・인하대(70%)・동국대(69%)・경희대
(67.4%)・건국대(65.8%)・홍익대(65.3%)・한국외대(65.2%)・이화여대(63.4%)・숙명여대(62.5%) 순이었다.

 

우리대학은 유지취업률에서도 높은 순위를 기록, 취업의 ‘양과 질’ 모두 우수함을 입증했다. 유지취업률은 취업 후 1년이 지난 뒤에도 계속 직장을 다니는지를 조사하는 지표다.

 

2020년 우리대학 유지취업률은 전년대비 2%가 오른 89.4%로, 주요대학 중 7위에 올랐다. 1위는 서강대(93.3%)였고, 성균관대(92.7%)와 고려대(91.9%)가 뒤를 이었다. 다음은 한양대(91%)・연세대(90.6%)・서울대(90.4%)・동국대(89.4%)・인하대(88.8%)・중앙대(88.5%)・홍익대(88.2%)・건국대(87.7%)・한국외대(85.9%)・경희대(85.4%)・이화여대(84%)・숙명여대(81.4%) 순이었다.

 

변민우 취업센터장은 “기업의 채용단계에 맞춘 체계적인 취업지원 프로그램과 학생들의 노력이 더해져 좋은 결실을 맺은 것 같다”며 “올해도 양적・질적 측면을 모두 고려하면서 취업률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취업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취업상담 및 온라인 취업설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드림패스+ 홈페이지(ddp.dongguk.edu)에서 확인 가능하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