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윤성이 총장, 창업동아리 학생들과 소통

학생 스타트업 운영현황 및 애로사항에 귀 기울여

윤성이 총장, 창업동아리 학생들과 소통

‘소통’을 대학 발전의 핵심가치로 삼고 구성원들과의 만남을 지속하고 있는 윤성이 총장이 이번에는 학생 스타트업 대표들과 마주했다.

윤 총장은 지난 27일(수) 원흥관 i.space에서 교내 창업동아리 학생들과의 간담회에 참석해, 학생 스타트업의 운영현황과 애로 사항에 귀 기울였다.

윤 총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현재 학내에 많은 학생 스타트업이 활동하고 있는데 우리대학에서도 대한민국을 대표할 만한 기업가가 배출되어야 한다” 며 “뜨거운 열정을 바탕으로 창의성과 독창성을 발휘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학교는 학생 창업자 여러분들에게 보다 좋은 창업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다.

함께 참석한 유국현 연구부총장도 “처음부터 탄탄대로를 걷는 기업가는 거의 없었을 것”이라며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해 주길 바라며, 훗날 모교에 큰 기여를 할 수 있는 기업가로 성장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날 참석한 창업 동아리 학생들은 각자의 사업내용 소개하고 스타트업 운영의 애로사항 등을 전달했다. 메이커 스페이스의 공용장비 확충 및 이용절차 간소화, 창업큐브 운영시간 연장 등 보다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학교 측의 배려를 부탁했다. 또한 창업동아리 학생들과 총장, 부총장, 창업원장이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해 주어 매우 뜻깊고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기회가 자주 있길 희망하는 의견도 있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윤성이 총장, 유국현 연구부총장, 김대영 창업원장, 전병훈 청년기업가센터장 등이 참석해 50여명의 창업동아리 학생들과 소통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