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동국사랑 1.1.1. 캠페인’ 동문 연예인 홍보대사 위촉식 개최

이경규·김인권·채정안·강소라·손나은 등 5명 기부약정 및 홍보대사로 위촉

우리대학 서울 캠퍼스에 동문 연예인들이 출동했다. 

우리대학은 19일(목) 오후 2시 서울캠퍼스 본관 로터스홀에서 「동국사랑 1.1.1캠페인 1천구좌 돌파 기념, 연예인 동문 기부약정식 및 홍보대사 위촉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우리대학 연극영화과 동문회장 이경규 동문(79학번)을 비롯해 김인권(96학번), 채정안(97학번), 손나은(14학번) 등 동문 4명이 참석했다. 우리대학에서는 한태식 총장, 이관제 대외부총장, 대외협력처장 종호스님, 신영섭 예술대학장 등이 함께했다. 

우리대학 관계자는 “동국사랑 111 캠페인은 올해 개교 111주년을 맞아 세계 100위권 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해 시작한 소액 모금운동이다. 한 사람이 한 달에 만 원씩 학교 발전을 위해 기부하자는 의미를 담았다”며 “오늘 참석해주신 연예인 동문들은 학창시절 꿈을 키워온 모교 발전을 위한 일인 만큼 캠페인에 흔쾌히 동참했으며 앞으로 1만 명 목표 달성까지 동국사랑 111 홍보대사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연극영화과 동문인 이경규, 김인권, 채정안, 손나은 동문이 참석하여 각각 1000번째, 1001번째, 1002번째, 1004번째 후원자로 기부에 참여함과 동시에 동국사랑 111 캠페인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강소라 동문(08학번)은 드라마 촬영 스케쥴로 행사에는 불참했으나 1003번째 후원자로 기부에 동참하기로 했다.

홍보대사들은 위촉장을 받은 후, 학교에 대한 응원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경규 동문은 “학창시절 학교로부터 장학금을 받아 대학생활을 하는데 큰 도움을 받은 적이 있다”며 “언젠가 후배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었는데 이렇게 홍보대사로 참여하게 돼 행복하다. 더 많은 분들이 후원에 참여할 수 있도록 열심히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김인권 동문은 “동국대에 입학하게 되어 인생의 진로가 결정됐다. 홍보대사가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채정안 동문은 “좋은 일에 좋은 분들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사랑과 정성이 모여 후배들에게 힘이되고 도움이 된다고 하니 앞으로도 계속 돕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손나은 동문은 “현재 재학생 신분이지만 언제나 학교발전에 기여하고 싶었다. 좋은 취지로 함께하게 되어 기쁘고 앞으로 열심히 활동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태식 총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보다 많은 분들의 관심이 모아져 동국대가 세계 명문 사학으로 우뚝 서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며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모교 발전에 동참해주신 동문 연예인분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각자 활동하시는 영역에서 승승장구하시길 바란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이번 캠페인은 우리대학 구성원을 비롯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모금 수익금은 글로벌 인재 양성과 연구 경쟁력 강화, 미래 캠퍼스 구축 등 세계대학 100위권 도약을 위한 전략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서울캠퍼스 04620 서울특별시 중구 필동로 1길 30 동국대학교 / 바이오메디캠퍼스 10326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동국로32 동국대학교 바이오메디캠퍼스 TEL 02-2260-3114 FAX 02-2277-1274

Copyright(c) 2016 DONGGUK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

동국대학교
처음방문
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