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동국대 불교학술원 ABC사업단 ‘한글본 한국불교전서 5종’ 간행

책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 불교기록문화유산아카이브(ABC)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한국불교전서》한글화 작업은 전체 14권 총 324종에 달하는 문헌을 우리말로 번역하는 것이다. 지난 2010년부터 한글본 한국불교전서 총 300권 발간을 목표로 역주작업을 진행해 왔다.

동국대 불교학술원 ABC사업단 편찬팀에서는 2017년 상반기에 《범망경고적기》 · 《석가여래행적송‧천태말학운묵화상경책》 · 《법화영험전》 · 《송계대선사문집·상월대사시집》 · 《선문오종강요·환성시집》을 포함하는 ‘한글본 한국불교전서 5종’을 간행하였다. 《범망경고적기》는 신라의 고승 태현太賢이 찬술한 《범망경》에 대한 주석서이며, 이는 법장法藏의 주석서를 넘어서는 평가를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운묵 무기 雲黙無寄가 저술한 《석가여래행적송‧천태말학운묵화상경책》 중, 《석가여래행적송》은 석가여래釋迦如來의 일대기와 불교 전래의 역사를 상·하의 2권으로 기록한 저술이며, 《천태말학운묵화상경책》은 《석가여래행적송》 가운데 출가수행자들이 경책으로 삼아야 할 다섯 부분의 내용을 발췌하여 서술한 내용이다.

또한, 요원了圓이 저술한 《법화영험전》에는 중국의 동진東晋 때부터 당唐, 송宋대까지, 그리고 우리나라의 삼국시대로부터 고려까지를 포함한 총 118가지 영험담이 수록되어 있다. 《법화영험전》은 각 이야기의 중심인물과 시대, 장소 등을 밝히고 있어 단순한 설화를 넘어 생생함이 느껴진다. 《송계대선사문집》은 자연을 좋아하고, 산사에서 소요 자재하는 삶을 살았던 송계대사가 머물렀을 사찰의 아미타불, 석가불, 약사여래상, 사천왕상을 표제로 한 일련의 시가 수록되어 있다. 《상월대사시집》에는 조선후기 승려들과 그들의 삶, 당시 불교계의 사정 등을 고찰할 수 있는 단서가 담겨 있으며, 조선시대 고승이 북두를 숭배한 최초의 사료상의 등장으로 평가 받고 있다.

아울러 조선시대 환성 지안喚惺志安(1664~1729)이 짓고, 그 제자 함월 해원涵月海源(1691~1770)이 편찬한 《선문오종강요》는 육조 혜능慧能의 법계를 이은 다섯 종파, 즉 임제종臨濟宗·운문종雲門宗·조동종曺洞宗·위앙종潙仰宗·법안종法眼宗의 핵심 내용(綱要)을 간단히 제시하고 있다. 《환성시집》은 조선 후기 숙종~영조 초에 활동한 환성 지안喚惺志安(1664~1729)의 시문집이다. 이 책은 시 144편과 제자 함월 해원涵月海源(자는 天鏡, 1691~1770)이 쓴 <환성 화상 행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환성의 시는 소박하면서도 정감어린 시어詩語들은 어린아이의 동요 같은 느낌을 주고, 때로는 정 많은 노인네의 넋두리 같은 느낌을 주기도 한다. 이번 도서 간행은 ‘한글본 한국불교전서’의 폭과 깊이가 보다 심화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여겨진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서울캠퍼스 04620 서울특별시 중구 필동로 1길 30 동국대학교 / 바이오메디캠퍼스 10326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동국로32 동국대학교 바이오메디캠퍼스 TEL 02-2260-3114 FAX 02-2277-1274

Copyright(c) 2016 DONGGUK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

동국대학교
처음방문
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