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발전기금

김용길 골드원호텔앤스위트 대표, 1억 원 기부

법학과 발전기금으로 써 달라며 쾌척

 

동국대(총장 윤성이)는 김용길 제주 골드원호텔앤스위트 대표가 법과대학기금으로 1억 원을 전달했다고 16일(화) 밝혔다.

 

지난 15일(월) 오후 2시 동국대 본관 4층 총장실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김용길 대표와 동국대 윤성이 총장을 비롯해 기획부총장 종호스님, 김애주 대외협력처장, 최봉석 법과대학장 등 학교 관계자들이 함께 했다.

 

동국대 법학과(61학번)와 불교대학원을 졸업한 김 대표는 현재 제주 서귀포에 위치한 특급호텔 골드원호텔앤스위트를 경영하고 있다. 모교와 학과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그는 지난 1992년부터 기부를 시작했다. 이번 기부 외에도 지금까지 총 1억 6천만 원이 넘는 금액을 모교에 전달했다. 또한, 오랫동안 법과대학 총동창회장을 역임하며 총동창회 이름으로 꾸준히 후배사랑 장학금을 모금, 후학 양성에 기여했다.

 

김 대표는 “최근 언론사 대학평가 등 여러 분야에서 동국대의 약진이 두드러진 것으로 알고 있다. 누구보다 모교의 발전을 바라는 사람으로서 자랑스럽고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학창시절 신입생 때부터 장학생으로 선발되어 모교로부터 많은 수혜를 입었다. 동문이자 선배로서 학과를 위해 꾸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이며 후배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윤 총장은 “오랜 시간 법과대학 발전과 후학 양성을 위해 물심양면 애써주신 대표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전해주신 정성으로 훌륭한 인재를 기르는 데 학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