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우리대학 <혁신성장 청년인재 양성사업> 선정...3년 간 24억원 지원

총괄책임자 주해종 교수 <빅데이터 청년인재 양성 운영대학사업>도 함께 선정

 

우리대학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이 주관하는 <혁신성장 청년인재 양성사업>과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주관의 <빅데이터 청년인재 양성 운영대학>에 모두 선정됐다.

<혁신성장 청년인재 집중양성사업>은 졸업예정자 및 청년 구직자를 대상으로 8대 혁신성장 산업분야의 프로젝트 중심 소프트웨어교육을 실시하고, 이를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 핵심인재를 양성해 산업체 인력난 해소, 청년 실업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부 핵심 사업이다.

사업총괄책임자는 컴퓨터공학과 주해종교수로 3년 간 국비 24억원을 지원받아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빅데이터분야의 청년인재를 전액 국비로 집중 양성한다.

교육과정은 ‘빅데이터 분석기반 지능소프트웨어 전문인재 양성’으로 기업 프로젝트 수행에 필요한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알고리즘 등 이론교육 450시간과 기업 현장에서 기업 멘토와 같이 프로젝트를 경험하는 실습교육 450시간 등 총 900시간(약 6개월)으로 운영된다.

주해종 교수는 “청년실업 문제가 심각한 상황이지만, 25개 참여기관 및 협력기관에서는 인력 부족을 호소하고 있어 일자리 미스매치 해결이 시급하다”며 “교육생들은 이번 사업을 통해 기업의 눈높이에 맞는 프로젝트 중심의 문제해결 능력 배양은 물론 4차 산업혁명의 주역이 될 수 있는 새로운 도전의 기회를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국대학교는 2012년부터 빅데이터 최고위과정, 인문계특화 빅데이터 기획 및 분석과정, 4차 산업혁명 인재양성 BIC School, 빅데이터 인재양성 선도대학 등 ‘빅데이터+지능SW’ 융합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한편 주해종 교수는 <빅데이터 청년인재 양성 운영대학>에도 선정되어 올해 1억1천6백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본 사업은 데이터사이언스 기반 지능소프트웨어 과정을 개설·운영하는 사업으로 참여학생에게는 총 300시간의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