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미디어동국

본문

홈 > 미디어동국 > 뉴스 > 학교소식

요리연구가 백종원 대표, 우리대학서 특강

동국대, ‘참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 연사... ‘달콤씁쓸한 청춘레시피‘ 주제로 강연

요리연구가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우리대학 강단에 섰다.

우리대학은 지난 28일(화) 교양과목 「참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 - “사회 명망가 초청특강”」에 지난 3월 우리대학 객원교수로 위촉된 백종원 대표를 연사로 초청해 ‘달콤씁쓸한 청춘레시피’란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이날 특강은 즉문즉답 토크쇼로 백 대표가 현장에서 직접 학생들의 질문과 고민에 대한 답을 얘기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학생들의 고민을 듣고 의견을 전달하고 싶다는 백 대표의 요청이 반영됐다.

“프랜차이즈 사업과 개인사업 중 어떤 사업을 추천하는가”에 대한 질문에 백 대표는 “프랜차이즈는 기차놀이와 같다. 앞사람과 뒷사람의 속력이 모두 같아야 하는 게 중요하다. 또한 본사의 역할도 중요하다. 프랜차이즈의 전체적인 균형을 잘 맞추는 것이 본사의 몫”이라며 “가맹 점주가 판단하기에 본인 영업방식의 가치가 프랜차이즈라는 간판의 가치보다 높으면 프랜차이즈를 하지 않는 것을 추천하고 그렇지 않다면 프랜차이즈를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어 “자신의 영업 비밀을 알려주는 것이 부담스러울텐데 방송을 하는 이유가 무엇인지”라는 질문에는 “진정한 꿈이 있는 사람들에게 성장의 기회를 주기 위해서다. 사업을 하고 싶지만 알지 못해서 방황하는 사람들에게 내 레시피를 전달해서 성장의 기회를 주고 싶다”며 “힘들기도 하지만 보람이 많은 일이라고 생각한다. 뿐만 아니라 내 사업에 공부가 되기도 한다”고 밝혔다.

“좋아하는 일과 잘하는 일 중 어떤 것을 선택해야 하는가“라는 질문에 백 대표는 “학창시절에는 외국어 공부하는 걸 좋아하지 않았는데 영어요리책을 보기위해 사전을 찾아가며 영어공부를 하는 내 모습에 놀랐다”며 “내가 잘하는 일이 아니라 내가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이어 “본인의 노력을 통해 좋아하는 일을 잘하는 일로 만드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학생들에게 당부의 말도 전했다.

백 대표는 MBC <마이리틀텔레비젼>, SBS <백종원의 3대천왕>, tvN <집밥 백선생> 등에 출연하며 요리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불러일으킨 장본인이기도 하다. 최근에는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을 통해 어려운 환경에 놓인 사람들에게 창업과 장사의 비결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의 진행자를 맡고 있다.

한편 우리대학은 「참 나를 찾아 떠나는 여행」은 매학기 사회 각 분야에서 활동하는 명사 10명을 멘토로 초청해 학생들에게 진정한 삶의 가치와 진로를 탐색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수업이다. 백종원 대표는 이번학기 9번째로 초청돼 특강을 진행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서울캠퍼스 04620 서울특별시 중구 필동로 1길 30 동국대학교 / 바이오메디캠퍼스 10326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동국로32 동국대학교 바이오메디캠퍼스 TEL 02-2260-3114 FAX 02-2277-1274

Copyright(c) 2016 DONGGUK UNIVERSITY. ALL RIGHTS RESERVED.

동국대학교
처음방문
하시나요?